것저리 김치 그리고 무김치.

Review/Food|2008.11.02 23:07
지난 주말에 와이프는 김치를 준비한다고 열심히...

임신한 몸으로 김치를 한다고 하기에..
그래봐야 몇포기 정도.

만드는 과정을 찍어보려고 하다가... 어찌 저찌하여
사진만 찍어봤습니다.

마눌님의 첫 것저리.  그리고 총각김치..., 맛이 아주 그냥 끈내준답니다.

친가, 장모님 댁에서 얻어서 먹었던 김치를 이제 한번 직접 해보겠다고...
제가 도와 준건.... 무, 배추를 아파트 4층까지 들고 올라갔죠...

시장에서 들고....집까지.. 휴~ 팔이 끈어질뻔 했습니당.

하지만... 김치를 만들고 맛을 보니...

전 비비는 것만 도와주었고.. 나머지는 마눌님 작품이랍니다.

그런데 생각보다 맛이 너무나 좋더군요.

뭐랄까 환상의 맛..?



< 무보정, 포토샵 무처리 >...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