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소세지 요리를 해보아요^^

Review/Food|2008.09.04 23:07

먼저 mepay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2일동안 mepay님  께서 진행하신 이벤트에 참여를 하려고 하면
주문하는 사람들이 왜이리 많은지 전 계속 꽈당.. 과당.. 그러다가

mepay님의 " 2% 부족한 이벤트  "에 참여를 하다가
2번 연속 꽈당... ~ mepay님의 블로그에 사정 얘기를 하고 결제를 싹..

여차 저차 1개만 주문을 했어요.하지만. 몇개가 더 왔답니다.
그래서 고마움을 뜻을 전하고자 소세지 포스팅을 하려고 한답니다.

지름신이 강림하시는 분은 언제든지 지르셔도 됩니다.
지름신이 기다리는 곳  http://docham.kr/


자.. 일단 mepay님께서 보내주민 소세지를 개봉과 동시에
맛난 소세지 요리를 만들어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무나 많은 소세지들을 보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오늘은 각각 1개씩 개봉...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약간씩 칼자국을 내주시면 안까지 쏙쏙 익는다고 하더라구요.
왜 칼집을 내는지 이유는 잘 모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짜짠.. 기름을 살짝 두른 후라이팬에 굽기 시작합니다..
기름이 지글 지글... 아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살짝.. 살짝... 또 이런건 약간 그을음이 들어가야 맛난다는..

어느덧 맛난 소세지가 다 구워졌답니다.
이제는 먹어야할 시간인데. 얼마나 맛이 있을지.
하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릇에 담고 보니 좀.. 성인용(19금)의 이싱한 상상..~
영~ 모양이 나지 않네요..  맛난 음식이라도 눈으로 즐기고 혀로 즐긴다고 하는데.
눈이 즐겁게 해주기 위해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롷게 요롷게 맛나게 저녁 만찬을...
와인을 함께 즐긴다면 세상의 모든 행복을 전부 느낄수 있을텐데.
( 지금 상황이 상황인지라 와인을 먹지 못합니다...ㅠ.ㅠ)



그냥 이 소세지요리가 먹다남은 찌게와 함께 밥을 먹었는데
먹다보니 2그릇을 가뿐하게 먹었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