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쌍둥이 아빠의 육아이야기/육아 일기

아이들 위한 아빠의 열정이랄까..

728x90
300x250
어느덧 와이프의 배는 14주를 지나 남들 28주정의 배를 가지고 있으니.
원래 쌍둥이는 2배로 배가 나온다고 합니다....ㅠ.ㅠ

보통 14주정도 되면 그리 배가 나오지 않는데.
마눌님의 배는 그 2배를 가지고 있으니 말이다.  쌍둥이를 가지고 있습니다.

최근까지 계속된 입덧이 나의 마음을 너무나도 아프게 하더니.
요즘엔 쪼금 낳아지는 듯하니 맘이 한결 편안하다.

내가 태어날 당시 나의 어머니도 이런 고통을 통해서 나를 낳으셨으니
여자보다 강한 어머니의 이름이 다시 한번 느껴지고 있습니다.



남들 다 올리는 초음파 사진을 올려보려고 합니다.
아직 성별도 모를 뿐더러, 잘 자라고 있는지 확인하는 차원에
초음파를 찍고 있습니다.

저를 닮은 딸이 나오고, 마눌님을 닯은 아들이 나왔으면 하는 바램도 있지만.
진짜
안습입니다.
몇몇 장의 초음파 사진이 올라간답니다.~!!!

.
.
.
개봉 박두
.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점점 어느덧 형태가 만들어지고 있죠?
너무나도 실감이 나지 않습니다.
그저 신기할 따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사진부터 각각 사진이 찍혀집니다... 손, 발이 조금씩 보입니다.
넘 이쁘다고 해야하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14주가 되었습니다. 이제 1째...
그리고 아래는 2째... 넘 건강하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되었습니다.
지금 14주하고 몇일이 지났습니다.
.
.
.
.


앞으로 더욱더 열심히 마눌님에게 충성을 다할것을 굳게 다짐합니다.

.
.
모든 예비 아버지들 모두 마눌님한테 잘해주시길 바라는 마음에....화이팅 !!!!

728x90
  • 14주면 아직도 40주 가까이 기다려야 첫째와 둘째를 만나겠군요.
    그런데 미역부터 미리 장만을 해 놓으셔야할 겁니다.
    다른 사람들은 3올 정도 장만하는데 열올은 장만하셔야 할듯하군요.
    젖먹이가 둘이니 당연히 산모가 먹는 것도 두배지요.
    하루 6, 7번 미역국에 밥을 먹습니다.

    • 그러게 말입니다.
      쌍둥이의 경우 3주정도 일찍 나온다고 하네요^^..

      미역은 미리 미리 좋은 미역으로다가 준비하려고요.
      열올도 부족하지 않을까 합니다...
      젖을 많이 줘야하니... 산모도 많이 힘들꺼같아요.
      그래도 제가 2배만큼 사랑해주면될꺼같아요...

  • 세상에서 가장 아름답고 신성한 사진인것 같습니다.
    하지만 사모님께선 정말 힘드시겠습니다.
    지용님의 충성하시는 모습 너무 멋지심! ^^

    보통 아기 나올때 아빠들도 다 감격해서 운다고 하던데...
    지용님은 따불로 눈물을 흘려야겠군요.

    • 전 아무리봐도 잘 모르겠던걸요.

      팔,다리를 직접 어제 처음봤어요.. 그 기분이란..
      소리도 들었는데. 성인보다 더 빨리 뛰더라구요.

      충성.. 요즘에 마눌님한테 충성하지 못하면 안되는 세상.
      무조건 충성..

      제가 수십억을 벌어다 주지 못하니.
      돈은 그렇다치더라도
      마음을 쓴다는것만으로도 행복하답니다.

      눈물을 그래서 아끼고 있답니다.

  • 지금이 한참 행복할때이네요.
    뱃속에 있을때는 빨리 나오기를 바라고...
    나와서는 빨리 걷기를 원하고...
    그런데 결론은 뱃속에 있을때가 편하다는거..^^
    저 역시 요사이 많이 공감을 하는 바입니다.
    힘드실텐데 옆에서 많이 도와주세요.

  • 축하드려요.

    14주인데도 꽤 뚜렷이 보이는 군요.
    거진 조심해야 할 시기가 거의 끝났군요. 마지막 까지 방심 마시고 순산하길 빌께요~

    쌍둥이 아빠님^^:

    • 그래도.. 언제나 항상 조심해야한다고 하더라구요.

      감사합니다.. 마지막까지 순산을
      매일 매일 두손모아 기도해요.

      그래도 아직 입덧은 하고 있답니다.
      입덧이 끈나야 마음이 편할듯합니다.
      방문 감사드립니다.

  • 아핫..축하드려요

    한 명 낳기도 힘든데 쌍둥이라

    안지용님 신경 많이 쓰셔야 하겠습니다..

  • 참 신기 하기도 하고 설레이죠?
    한참 행복하실 땐데 입덧으로 고생이시니 에공..힘드시겠어요..
    아기들이 세상 밖에 나올 때 아빠는 뭘 하고 있을까요?

    우리 애들처럼
    "엄마 나 태어날 때 아빠 뭐했어?"
    ""해외 출장 갔었다..." ㅠㅠ

    • 그러게 말입니다.
      마눌님은 배가 점점 나오고있는데...

      이 놈의 술자리는 많고.
      그래도 예전보다 많이 줄였답니다.

      " 엄마 나 임신해서 아플떄 아빠는 뭐했어?
      " 아빠는 친구랑 술먹고 있었다.."..ㅠㅠ

      이러면 안되겠죠???

      열심히 할꼐요..

  • 우왕.. 지용님.. 쌍둥이였군요^^
    한번의 고통으로 두번의 기쁨이??? 우왕.. 제가 더 떨려용^^

    그리고 지용님의 아내사랑에 제가 더 마음이 따뜻해집니다.
    계속계속 염장질(^^) 올려주세요~ 이런 사랑스러븐 염장은 월매든지
    당해드릴께요^^ 오늘하루 스마일 하시길요(^-------^)빵긋~

    • 네./. 염장샷을 지금 올리려고 하고 있습니다.

      이 글을 보실때쯤이면 아마도 염장샷이 올라오지
      않을까 합니다.

      염장샷을 한번더~..

      오늘 하루도 어느덧 다 갔네요.
      섹쉬한 밤 만드세요^^

  • 와, 정말 신비로운 사진이네요.
    쌍둥이 초음파 사진은 첨봐요.
    두배로 힘들겠지만..두배로 기쁜일도 많아질거 같네요^^

    • 두배로 힘들지만.
      조만간 태어날 행복이 두배가 될꺼란 생각에
      잠못이루는 날들이 더 많습니다.

      신비롭고 또한 넘 행복하답니다.
      감사합니다

      더오픈 사이트는 자주 방문할껍니다.